2015년 10월 2일 금요일

놀라운 연회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 산에서 만민을 위하여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포도주로 연회를 베푸시리니 곧 골수가 가득한 기름진 것과 오래 저장하였던 맑은 포도주로 하실 것이며”(이사야 25:6).

이 구절에서 이사야 선지자가 하고자 하는 말은, 이러한 놀라운 연회가 예수님께서 돌아오시기 전에 이루어질 것이라는 것입니다. 그때에는, 하나님의 백성들은 울거나, 공포에 젖어있거나 패배하고 스트레스로 지쳐있지 않을 것입니다. 그리스도께서 돌아오실 때에 하나님의 백성들은 “골수가 가득한 기름진 것”을 먹으며 연회를 즐기고 있을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직접 이 연회를 마련하셨습니다. 그리고 지금, 이 마지막 때에 이러한 축제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하시는 말씀은 바로 이것입니다. “내가 최고의 와인은 마지막을 위해 남겨두었단다. 그래서 지금 나의 백성들에게 부어줄 것이다. 나의 임재 안에서 나의 백성들이 놀랍고 즐거운 것들로 연회를 즐기게 할 것이다.”

저는 전 세계의 각 지역을 여행하면서 이러한 놀라운 연회를 보았습니다. 젊은 청년들이 영혼을 먹이시는 생명수를 구하며 복음을 갈급해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들은 거짓 복음과, 군중이 듣기 좋아하는 달콤한 유혹의 메시지보다는 오직 예수 그리스도와의 친밀한 교제 속에서 그의 계시와 진리를 구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불과 같은 열정으로 기도함으로써 주변의 모두를 믿음으로 감동시키고 있습니다.

자, 이러한 놀라운 연회가 이루어지는 산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그 산은 거룩한 장소, 그리스도의 임재가 나타날 집을 가리킵니다. 하나님의 백성들이 하나님과 교제하며 심령과 진정으로 예배하는 장소입니다. 하나님의 백성에게는 하나님의 임재하심이 머무를 이 산은 아주 중요한 개념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마지막 때에 하시는 모든 일들은 그의 임재와 연결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제가 그리스도의 임재의 나타나심에 대하여 말할 때, 결코 우리가 쉽게 상상하는 미스터리하고 세상적이고 드라마틱한 무언가를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께서 자신을 나타내실 때는 그 자리에 있는 모두가 느낄 수 있게 하십니다. 시편의 저자는 이렇게 표현합니다. “산들이 여호와의 앞 곧 온 땅의 주 앞에서 밀같이 녹았도다”(시편 97:5). 쉽게 말하자면, 모든 영적인 장벽과 세속적인 방해 등은 예수님께서 자신을 나타내실 때에 모두 증발해 버릴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임재는 분명히 실재하며, 진짜로 예수님께서 나타나실 때에는 직접 만질 수도 있을 것입니다.